skip to Main Content

간단하게 해 볼 수 있는 척추측만증 검사법을 알려드립니다.

척추측만증 환자수는 점차 증가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척추측만증 환자 중 절반 가까이는 10대입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척추측만증 환자 중 45%가 10대이며, 최근 10년간 환자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우리 몸의 척추는 앞뒤로는 올록 볼록한 커브가 있어야 하지만 

(목과 허리는 C형으로 앞으로 볼록, 등은 D 형으로 뒤로 볼록)

척추의 좌우로는 틀어짐이 없이, 경추부터 요추과 천골까지 일자로 가지런하게 내려와야 합니다.

측만증은 척추과 좌우로 틀어지면서(측방변위)  돌아간 (회전변위) 상태를 말합니다.

척추측만증은 뼈가 성장하는 동안 계속 진행하기 때문에,

키 성장이 끝날때까지는 지속적인 관찰과 치료가 필요합니다.

어린나이에 발견한 측만증일수록 앞으로 진행될 시간이 길기 때문에 

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남자어린이보다 여자어린이에서 발병률이 높으며,

여자어린이의 경우 키 성장이 급격하게 일어나는 시기인 초경 시작전에 

측만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측만증 정도가 동일하더라도, 키 성장이 많이 남지 않은 중학생의 측만증은 

걱정을 덜 하셔도 되지만, 초경전, 초등학교 2~4학년 때 발발견한 측만증은

앞으로 키가 성장하면서 측만증이 더욱 진행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전문적인 진찰과 치료가 필요합니다.

어린이, 청소년의 측만증은 대부분 “특발성 측만증” 으로

원인을 정확하게 알 수 없는 측만증입니다.

정확한 원인은 알 수 없지만, 최근 발병률이 점차 늘고 있는 것으로 보았을때는

바르지 못한 자세, 운동부족 등도 관련이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측만증은 집에서도 간단한 검사를 통해서 발견하실 수 있습니다.

초등학생 자녀를 두신 부모님이라면 한번씩 직접 검사를 해 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검사법은 forward bending test 로 우리말로 하면 전방 굴곡 검사입니다.

검사 방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두 발을 붙이고 바로 선 상태에서 허리를 앞으로 90도 정도 숙입니다.

이때 부모님의 아이의 등쪽에 서서 아이의 양쪽 등의 높낮이를 비교해보면 됩니다.

한쪽등이 더 높게 올라온다면, 측만증을 의미합니다.

이런 모습이 관찰된다면, 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가 진료하는 한의원에서

진찰도 받아보시고, 양방에서 엑스레이 검사도 해 보셔야 합니다.

측만증 치료에는 추나요법 치료가 중요하며,

어린이 측만증은 앞으로 진행될 우려가 큰 만큼 더욱 세심한 주의와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