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척추디스크질환 (추간판탈출증) 에 좋은 운동법

척추 디스크질환 (추간판탈출증) 은

허리를 앞으로 숙일때, 오래 앉아 있을때에 통증이 증가하고,

반대로 허리를 뒤로 젖히거나, 바로 서 있을 때, 보행시에

통증이 감소합니다.

허리를 뒤로 젖히는 자세일때,

척추 디스크의 수핵이 앞으로 들어가게 되어

신경 자극이 줄어들게 됩니다.

따라서, 일반적인 추간판 탈출증 (허리디스크병)에는

허리를 뒤로 젖히는 신전운동이 좋습니다.

(간혹, 허리를 뒤로 젖힐 때 허리와 다리 통증이 더욱 심해지고,

허리를 앞으로 굴곡하거나, 앉을 때, 통증이 감소된다고 하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이 때에는 협착증 및 다른 척추 질환이 동반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으니, 꼭 전문의에게 진찰을 받아보세요)

허리를 뒤로 신전시키는 운동법이 바로 

메킨지 운동 (Mckenzie exercise) 입니다.

 

그러나 모든, 운동법과 치료에는 “적응증” 이 있죠. 이 동작을 했을때 증상의 완화를 느낀다면, 맞는 운동이지만,

반대로 뒤로 젖힐때 허리나 다리의 통증이 증가된다면, 전문의의 진찰 후 운동법을 티칭 받아야 합니다.

 

이처럼 일반적인 디스크병 (디스크 수핵탈출증)에서는 요추 신전시 증상이 완화되고,

요추 굴곡시 증상이 악화된다는 것을, 정확히 이해하시면,

내 몸에 맞는 운동을 찾는데 많이 도움이 될실 겁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