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40대 여성) 메타업다이어트 치료 결과입니다.

*치료기간 : 9/16 ~ 12/30 40대 여성이신 OO 님은 체중 뿐만 아니라 반복되는 부종 치료를 위해 내원하셨습니다. 부종으로 인해 체중이 쉽게 늘고, 몸이 많이 무겁고 피곤하다고 하셨습니다. 에너지 대사를 올리고, 부종 (노폐물)을 제거하는 한약 처방을 통해 근육 손실을 최소화 하면서…

Read More

저는 평소에 잘 부어서 피곤하거나 몸이 안좋을때는,

먹는 것과 상관없이 몸무게가 2키로 정도 오르락 내리락 할만큼 부종이 심했습니다. 어느날, 발목을 심하게 다쳐서 더리셋한의원을 가게 되었는데, 아픈 발목보다 메타업 다이어트 약에 더 관심이 가더군요. 붓기로 인해 체중이 너무 올라서, 적게 먹고 운동을 해도 살은 빠지지 않고, 오히려 피로감만 더해져 부어서 살이 더…

Read More

(50대 여성) 메타업다이어트 치료 결과입니다.

치료기간 : 201*.8/28~11/9  폐경 이후 갑자기 늘어난 체중과 복부 비만으로 내원해주셨습니다. 치료 종료 후 1개월이 지나서 다시 내원해주셨는데,  에너지대사가 향상되니, 한약 복용을 안 하셔도, 체지방이 더욱 감소된 패턴으로 나타났습니다. 감량된 체중으로 셋포인트(설정체중)을 "리셋"시키기 위해서는 최소 1년의 유지기간이 필요합니다.  더리셋한의원에서는 유지기까지…

Read More

저는 폐경을 겪으면서 몸무게가 조금씩 꾸준히 계속 증가하여,

운동을 해도 단식을 하여도 늘어나는 뱃살과 허리를 감당하지 못하였습니다. 무릎도 몸무게를 이기지 못하여 아프기 시작했고, 무엇보다 복부비만으로 인한 건강에 걱정이 많았지요. 다행히 원장님이 비만치료에 명성이 자자했음을 알고 있었기에 약을 먹고 주의사항을 충실히 지키고자 노력했습니다. 약을 처방받고 혼자서 진행했으면 포기할 수도 있었을 텐데  일주일마다…

Read More

습관적인 야식으로 체중증가와 식도염,위염에 시달리고 있었습니다.

원장님과 상담 후 감로수 디톡스부터 시작하였습니다. 중간중간 힘들어 그만두고 싶은 때도 있었는데 원장님의 격려와 자세하고 친절한 상담으로 위기 극복하고 10일의 감로수 디톡스를 성공하였습니다. 성공 후에도 꾸준히 메타업 다이어트를 하였고, 2달 반이 지난 지금 총 9kg의 체중을 감량하셨습니다. 9kg 중 체지방 감소량이 거의 8kg에 가까워서 더욱…

Read More

(50대 남성) 메타업다이어트 치료 결과입니다.

치료기간 : 201*. 7. 19 ~ 10.5 52세, OO님 께서는 복부비만 뿐만 아니라, 고혈압 때문에 메타업 다이어트 치료를 받으셨습니다. 처음 체중의 10% (6.7 kg) 감량하시는 동안,  근육량 감소는 최소화하면서, 체지방 위주로  건강하게 다이어트 치료를 받으셨습니다.   

Read More

(50대 여성) 메타업다이어트 치료 결과입니다.

치료기간 : 201*. 4. 27 ~8.29 예전 근무지 병원에서부터 저에게 치료 받으셨던, 51세 OO 님께서, 폐경이후 체중이 갑자기 늘고 허리, 무릎 통증도 불편하셔서 메타업 다이어트 치료를 받으셨습니다. 바쁘신 와중에서도, 경주에서 틈틈히 대구로 오셔서 열심히 치료 받으셨습니다. 지난 여름 치료 종료이후,…

Read More

(50대 남성) 메타업다이어트 치료 결과입니다.

치료기간 : 201*.8.16~9.30  평소 꾸준한 운동으로 근육량이 꽤 많으신 58세 OO 님께서 저희 한의원에서 감로수 디톡스 치료를 받으신 지인분의 소개로 내원하셨습니다.  디톡스 종료 (8/28) 시기에 체중이 다른 분 보다  좀 더 빠지셨습니다. 이 시기에는 노폐물 배출로 이한 체수분 감소가 있기 때문에…

Read More

원장님의 꼼꼼한 상담이 제일 마음에 들었습니다.

체계적인 관리와 데이터를 가지고    정기적으로 체크해주셔서, 심리적으로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약에 의존하지 않고, 식이요법을 적절하게 시행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약의 복용이 끝난 후에도 정기적인 내원으로 체크해, 몸무게 감량 후에도 감량을 유지한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꼼꼼한 관리와…

Read More
Back To Top